게시글검색
이미지명
Home > 수도권

수도권

광명시, 한일관계 위기 극복 방법 모색...직원 특강 실시

작성일 : 2019-08-27 14:57 작성자 : 김재원 기자

광명시, 한일관계 위기 극복 방법 모색...직원 특강 실시

- 권칠승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초청 ‘일본경제 침략 바로알기 특강’ 실시-

- 정치·경제 안목 넓혀 역량강화, 한일관계를 풀어나갈 전략적 방법 모색-

광명시가 최근 일본 정부의 일방적인 수출규제 조치로 한일관계가 악화한 가운데 위기 대응을 위해 직원들의 역량강화에 나섰다.

시는 27일 오전 시청 대회의실에서 공무원을 대상으로 ‘일본경제 침략 바로알기 특강’을 실시했다.

일본정부의 부당한 경제 보복으로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번지고 있는 시점에 실시한 이날 특강은 직원들의 정치·경제적 안목을 넓혀 역량을 강화하고 세계적 관점에서 한·일 관계를 정확히 짚어보고 국민적 대응방안을 함께 모색해 보고자 마련됐다.

특강은 권칠승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의 강의로 진행됐으며 강의에는 200여명의 공직자들이 참석하여 많은 관심을 보였다.

권칠승 국회의원은 “강제징용 보상이 1965년 청구권 협정에 포함되어 있다는 주장은 명백한 사실왜곡이다. 과거사와 경제문제가 뒤섞여버린 오늘의 한일 경제 갈등이 해결되기 위해서는 먼저 제대로 된 사실의 과거사 정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광명시는 일본 수출규제와 관련하여 ‘일본 수출규제 대응 비상대책반’을 구성하여 기업 피해 사례를 상시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지난 14일에는 기업 피해 대책 마련을 위한 ‘기업인과의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기업의 피해를 줄이는데 총력을 다하고 있다.

김재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