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글검색
이미지명
Home >

기사 상세 보기

'살려줘! 도와줘!! 고령자 보호 안심서비스는 안양의 관심입니다.'

작성일 : 2020-09-10 12:39 작성자 : 김중필 기자

'살려줘! 도와줘!! 고령자 보호 안심서비스는 안양의 관심입니다.'

-안양시가 제공한 고령자 보호 안심단말기 어르신 생명지킴이 일등공신-

안양시가 독거노인들에게 지급한‘고령자보호 안심단말기’(이하 안심단말기)가 생명을 살리는 일등공신으로 자리 잡고 있다.

안심단말기는 응급상황 발생 시 음성 또는 버튼을 눌러 시청의 스마트도시통합센터로 즉시 통보, 골든타임을 확보함으로써 생명보호와 안전을 기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안양시는‘사회적 약자 스마트 맞춤형 안전시스템 사업’일환으로 홀로 생활하는 65세 이상을 대상으로 지난 2018년 9월부터 보급, 현재 1천260개가 노년층 가정에 설치돼 있다.

특별한 가족친지 없이 혼자인 노년층은 뇌졸중이나 호흡곤란, 의식저하와 낙상 등 위급상황에서 안심을 보장받는 수단이 된다.

시 집계에 의하면 보급을 시작한 이후 안심단말기가 긴급을 울린 회수는 61회에 이르며, 월평균으로는 3.4회 정도로 파악됐다.

대부분이 70세 이상 고령층이 집안에서 넘어져 다리를 다쳤거나 지병으로 움직일 수 없어 도움을 요청하는 경우다. 최근에는 이달 7일 74와 75세 독거노인이 어지럼증을 호소해 응급실로 긴급 이송조치 된 적이 있다.

조금만 늦었어도 더 위험에 빠질 수 있는 순간이었지만 안심단말기가 있었기 때문에 보호받을 수 있었다. 최대호 시장은 행복의 조건은 안전이고, 안전은 진화를 거듭해야 한다며, 고령자 보호 안심단말기의 기능 개선을 지속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금년 5월에는 스마트도시통합센터와 119, 112상황실과 소방차 그리고 경찰서 등 기관 간 신속한 정보공유로 사건·사고로부터 안전하게 시민을 보호하기 위한‘시민행복 안전도시’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금년 5월에는 국토부 스마트기술 공모에 안양8동 명학마을 도시재생뉴딜사업이 선정돼 이 지역 고령자 스마트 안심서비스 구축사업도 활발히 진행 중에 있는 등 스마트 안전도시로서의 이미지를 드높이고 있다.

김중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