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글검색
이미지명
Home >

기사 상세 보기

논산시, 화사한 봄옷을 입다

작성일 : 2019-03-20 09:12 작성자 : 김대우 기자

논산시, 화사한 봄옷을 입다

-시민공원·가로화단·중앙분리대 등 팬지·비올라 13만본 식재-

논산시가 시민에게 아름다운 봄의 기운을 선물한다.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봄을 맞아 오는 30일까지 비올라와 팬지 13만 본을 심어 화사한 거리 환경 조성에 나선다.

시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3월까지 시 직영 꽃 양묘장에서 비올라 2만 3천본, 팬지 10만 7천 본을 생산해냈으며, 시민공원·가로화단·중앙분리대·녹지대에 식재해 긴 겨울동안 황량했던 도시환경에 생명력 넘치는 봄기운을 불어넣겠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자주 걷는 곳에 아름다운 봄꽃화단을 조성함으로써 봄 내음 가득한 거리 분위기가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깨끗하고 아름다운 경관조성을 통해 ‘사람과 자연이 어우러진 녹색도시’를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우 기자